'노래들'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3.09.16 요즘 듣는 음악

요즘 듣는 음악

2013.09.16 09:21 from 분류없음

 

 

Blue & Blue 2집

우연히 벅스를 뒤지다가 알게 된 음악. 가볍게 듣기 좋은 보사노바. 3집이 올해 여름에 나왔다는데 안타깝지만 난 2집이 더 마음에 듦. 일상을 말하는 가사가 진짜 주변인의 일상같은 느낌을 주어서 좋았다. 반면에 3집은 음악에 가사가 음악 위에 잘 안올려진다고 느껴지는 부분들이 걸려서 안타까웠음.

 

Stephen Bishop

'It might be you'('Tootsie' 주제곡)으로 유명한 아저씨. 우연히 생각나서 검색해서 들어보니 요즘같은 시기엔 딱이다. 가창력을 뽐내지 않는 기운 반쯤 빠진 남자 목소리...가 딱 내 스타일. 예전에 유희열이 인터뷰에서 자기는 폭풍 가창력은 취향이 아니라는 말을 했었는데 나도 그런 느낌을 대체적으로 좋아하지 않는다.  

 

1970년대 가수라고 생각했었는데 80년대라서 약간 당황했으나, 목소리도 그렇고 음악의 사운드가 상당히 안개가 살짝 낀 것 같은 포근함을 주는데가 있어서 바람이 소슬해진 요즘 듣기 좋다. 'Separate Lives'의 원곡자인데, 필 콜린스와 마릴린 마틴이 불렀던 버전이 완전 정색을 하고 '내가 요즘 어찌 지내는지 네가 물을 권리가 있다고 생각해?'란 느낌이라면 이 노래는 조금의 체념, 조금의 미련을 담담하게 풀어낸다.

 

그리고...

Sting 새 앨범이 나오기 전에 선공개되었던,

Practical Arrangement

 

아이를 재우고 옆에 누워 이어폰을 끼고 이 음악을 들었다. 어떻게 이렇게 아름다울 수가 있나... 감격하면서. 가사의 건조하고 은근한 감성도 좋다.  

앨범 공개는 이달 24일인데 저 노래가 들어가는 앨범인 'The Last Ship'과 동명의 뮤지컬을 만들었고 내년에 브로드웨이에 올린다고. 궁금.

 

Am I asking for the moon?
Is it really so implausible?
That you and I could soon
Come to some kind of arrangement?

I’m not asking for the moon
I've always been a realist
When is really nothing more
Than a simple rearrangement

With one roof above our heads
A warm house to return to
We could start with separate beds
I could sleep alone or learn to
I’m not suggesting that we'd find
some earthly paradise forever
I mean, how often does that happen now?
the answer’s probably never
but we could come to an arrangement
a practical arrangement
and you could learn to love me
given time 
 

I’m not promising the moon
I’m not promising a rainbow
Just a practical solution
To a solitary life

I’d be a father to your boy
A shoulder you could lean on
How bad could it be
To be my wife?

With one roof above our heads
A warm house to return to
You wouldn’t have to cook for me
You wouldn’t have to learn to
I’m not suggesting that this proposition here
Could last forever
I’ve no intention of deceiving you
you're far too clever
But we could come to an arrangement
A practical arrangement
And perhaps you’d learn to love me
given time

It may not be the romance
that you had in mind
But you could learn to love me
Given time

 

 

 


Posted by 깊은곳으로 트랙백 0 : 댓글 0